서초구의회 김정우 의원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조례 대표발의!

아동학대전담공무원 규정 신설하여 필수보직기간과 수당 지급 근거 마련

가 -가 +

박경필기자
기사입력 2021-02-18 [17:02]

    김정우 의원


[국제언론인클럽(GJCNEWS)=박경필기자] 서울특별시 서초구의회 김정우 의원(더불어민주당, 서초2동·서초4동)은 2월 임시회를 앞두고 아동학대로 인한 피해아동을 보호하기 위하여 「서울특별시 서초구 아동학대 예방 및 피해아동 보호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 발의하였습니다.

「아동복지법」에서 조례로 위임한 사항으로, 사회복지사 자격증을 발급받은 사람을 아동학대전담공무원으로 1명 이상 임용하게 하고, 업무의 전문성 제고를 위하여 필수보직기간을 3년 이상으로 하여, 수당을 지급할 수 있는 근거를 마련하였습니다.

또한, 아동학대 신고의무자 뿐만 아니라, 누구든지 아동학대를 알게 된 경우와 그 의심이 있는 경우에도 아동보호전문기관 또는 수사기관에 신고하는 것을 의무화하였습니다.

조례를 대표발의한 김정우 의원은 아동의 권익보호와 안전한 환경을 만들기 위하여 예산과 제도적으로 뒷받침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박경필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