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종 도지사,‘방역에 대한 공적부문 책임과 역할’강조

거리두기 조정에 따라 부문별 방역수칙 이행점검 철저 지시

가 -가 +

김태희기자
기사입력 2021-02-15 [19:20]


[국제언론인클럽(GJCNEWS)=김태희기자] 이시종 도지사는 2월 15일(월), 온라인PC영상회의로 진행된 확대간부회의에서“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시행에 따라 공적부문의 책임과 역할을 강조했다.

15일 0시를 기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조정됨에 따라 도내 소상공인과 자영업자 등 지역 경제에도 다소 숨통이 트이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다만, 이번 거리두기 완화로 인해 공적부문의 책임과 긴장도는 더욱 높아져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로 인해 각 부문별로 방역수칙 이행여부에 대한 보다 강력한 점검을 실시하고 유관기관과 긴밀한 협조로 실효성 있는 점검이 될 수 있도록 하라고 주문하였고,

원활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을 위해 도내 각 시군에 설치예정인 예방접종센터 운영에 필요한 전문 인력확보 등 철저한 사전준비를 강조했다.

아울러, 충북여성독립운동가에 대한 연구를 확대하여 우리도를 빛낸 여성을 찾아 연구하고 업적을 기리는 사업을 추진해 줄 것을 주문했다.

김태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