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작구, 2021 시민단체 인권증진사업 공모 실시

노인, 장애인, 여성, 이주민 등 사회적 약자의 인권증진을 위한 사업분야면 지원 가능.18일 까지

가 -가 +

정성환 기자
기사입력 2021-02-14 [20:16]

[GJCNEWS=정성환 기자] 동작구(구청장 이창우)가 ‘2021 시민단체 인권증진사업’ 공모를 실시한다고 8일 밝혔다.

▲ 지난해 열린 주말드라마 속 인권 공론화 사진  © 정성환 기자

 

이번 공모는 지역사회 인권감수성 확산 및 시민단체의 인권 역량강화를 도모하고자 추진된다. 대상은 동작구 내 사무소 또는 활동근거를 둔 비영리민간단체 및 비영리법인이며, 공모분야는 노인, 장애인, 여성, 이주민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한 인권증진 사업으로 일회성이 아닌 지속가능한 주민 인권감수성을 확산시킬 수 있는 사업이면 가능하다.

▲ 6.10항쟁선언 현장 탐방 사진  © 정성환 기자

 

접수기간은 오는 18일(목)까지이며, 신청을 원하는 단체는 신청서와 계획서, 단체소개서 등 제출서류를 구비해 감사담당관으로 방문 또는 우편(장승배기로 161),
이메일(jhryu88@dongjak.go.kr)로 제출하면 된다.


응모된 사업은 ▲적정성 ▲파급효과 ▲단체의 사업 수행능력 등을 평가하고, 서류심사 및 심의를 거쳐 4월 중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감사담당관(☎820-9581)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지난해는 ‘마을발전소 사회적협동조합’이 선정되었으며, 코로나19 상황에 따라 ▲인권 관련 드라마, 가요 속 주제별 강연 및 공론장 운영 ▲인권증진 활동 자료집 제작 등 다양한 비대면 방식의 사업 추진으로 올바른 인권의식 개선 및 확산에 기여했다.

 

유재천 감사담당관은 “이번 공모로 인권교육, 인권탐방 등 주민과 함께하는 다양한 인권사업을 추진해 지역사회의 인권존중 문화를 확산해 나갈 것”이라며 “참신한 아이디어와 열정을 가진 인권단체들의 많은 참여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정성환 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