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욱 국방부장관,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현장 방문

가 -가 +

송호현 시민기자
기사입력 2020-10-03 [16:15]

[GJCNEWS=송호현 시민기자 기자] 서욱 국방부 장관은 오늘(10월 3일) 오전 판문점 공동경비구역 (JSA)을 방문하였습니다. 이 자리에는 에이브람스 유엔군사령관 등이 함께했다.


서욱 장관은 먼저, JSA 경비대대를 방문하여 현행작전태세를 점검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


 서 장관은 “JSA 경비대대가 완벽한 군사대비태세를 유지한 가운데, ‘9·19 군사합의’를 실효적으로 이행함으로써 JSA에서의 군사적 긴장 완화에 크게 기여하는 한편, ‘평화를 만드는 군’의 모습을 구현했다”고 평가하며, 관계관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또한, “‘판문점 선언’과 ‘9·19 군사합의’ 이후 한반도 평화와 화합의 상징으로 자리매김한 이곳 판문점에서 평화를 향한 담대한 여정이 다시 시작될 수 있도록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소임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어, 서욱 국방부 장관은 공동경비구역 남측지역을 둘러보았다.
 이 자리에서 서 장관은, “앞으로도 JSA에서의 군사적 안정성이 지속 유지되고, ‘남북 간 자유 왕래 및 공동근무’ 등도 이루어질 수 있도록 남북군사당국이 ‘9·19 군사합의’ 이행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방역 및 남북관계 상황에 따른 우리 국민의 안전문제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JSA 안보견학이 재개되면, 국민들께서 우리 군이 강한 힘을 통해 평화를 만들어갈 수 있다는 확신을 가질 수 있도록 임무수행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서욱 국방부 장관은 중립국감독위원회를 방문하여 정전협정 유지를 위해 헌신하고 있는 관계자들에게 사의를 표명했다. 

.
 끝으로, 서욱 국방부 장관은 판문점 공동경비구역에 이어 백학OP를 방문하여 확고한 군사대비태세 유지를 강조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

송호현 시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