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대규모 해양리조트ㆍ전원주택단지 조성으로 체류형 관광거점도시 만들어

박지원 ”숙박ㆍ레저시설 부족 문제 해결해야 1천만 목포관광시대 앞당길 수 있어

가 -가 +

박성 기자
기사입력 2020-03-24

 

목포시 국회의원 예비후보 박지원 의원(민생당)24대규모 해양리조트전원주택단지 조성으로 체류형 관광거점도시 만들어 3년 내 1천만 목포관광시대 달성을 세 번째 지역세대 맞춤공약으로 제시했다.

 

박 의원은 최근 목포의 인지도와 접근성이 높아지고 천사대교케이블카 개통 등으로 관광객이 급증하고 있지만, 숙박편의시설 부족으로 목포를 거쳐 가는경우가 많다면서, “대규모 해양리조트와 전원주택단지를 조성해 목포를 체류형 관광거점도시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박 의원은 목포가 4대 관광거점도시로 선정돼 서남권 관광거점, 대한민국 대표 관광도시가 될 수 있는 절호의 기회가 왔다고 강조했다. 박 의원은 목포의 섬과 해안지역에 진도 쏠비치 같은 대규모 리조트를 유치하고, 주거환경개선이 필요한 지역을 친환경적으로 재개발해서 쾌적한 전원주택단지로 조성하면 관광객이 목포에 머물게 될 것이라면서, “김영록 지사김종식 시장과 잘 협력하고 민자를 유치해서 1천만 목포관광시대를 앞당기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 의원은 오늘 인터넷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해 예비후보 홍보물을 공개했다. ‘50만 목포신안시대, 호남대통령으로 민주정권 재창출을 내세운 박 의원은 더 크고 행복한 목포를 위해 3대 미래전략산업(관광수산식품해상풍력) 육성, 교육문화안전의 3대 행복도시, 7대 권역별 맞춤형 개발로 목포발전 337’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 박지원 의원지역ㆍ세대 맞춤공약 대규모 해양리조트ㆍ전원주택단지 조성으로 체류형 관광거점도시 만들어 3년 내 1천만 목포관광시대 달성  © 박성 기자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국제언론인클럽(GJCNEWS). All rights reserved.